경북경찰청
경북경찰청

[안동=안동인터넷뉴스]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가 마무리된 가운데 경북경찰청은 선거사범 총 154명(92건)을 수사해 2명을 구속, 22명을 송치 종결하고, 132명에 대해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북경찰청은 올해 1월부터 도경찰청을 비롯하여 25개 경찰관서에‘선거사범 수사상황실’을 운영하며 선거사범에 대해 엄정한 단속을 전개해왔다.

단속된 서거사법 유형으로는 허위사실유포 등dl 47명(30.5%)으로 가장 많고 금품향응 43명(27.9%),선거폭력 11명(7.1%) 순으로 나타났다.

구속된 사례로는 도내 A 군수 후보자의 지지를 부탁하며 선거인에게 금품 등을 제공한 피의자와 주민동의 없이 허위로 거소투표를 신청하고 임의로 거소투표를 한 마을이장이 5월 25일과 6월 1일 각각 구속됐다.

경북경찰청 관계자는 “선거사건 공소시효가 당해 선거일로부터 6개월인 점을 고려해 수사 중인 사건을 신속·공정하게 처리할 계획”이라며 “선거일 이후에도 답례 등 명목으로 금품 등을 제공하는 불법행위에 대한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안동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